하나님의 때를 놓치지 않는 방법

하나님과 동행하지 않는다면 헛된 일이 된다.

한국문화는 나이에 민감하다.
그래서 제약을 받는 나이가 되기 전에 사회적 안정과 성공을 위해 정신없이 바쁜 시간을 보낸다.

우리는 기도 가운데 늘 외친다.

“속히 주시옵소서.”

나 또한 이십 대 후반까지 시간에 쫓기며 바쁘게 살았다.  빨리빨리 앞으로 나아가고 싶었다. 하나님께서 내 인생을 인도하실 걸 신뢰했지만, 그 타이밍에 있어 하나님의 계획과 내 계획이 달랐다.

바쁘지 않으면 불안해하는 중독 증상이 사람들 사이에 퍼진 것 같다. 바빠 보이는 게 미덕이 되고 너무 바쁘다는 말을 자랑처럼 하기도 한다.

일과가 끝난 저녁에는 늘 약속을 잡아 지속적으로 여러 사람과 관계의 끈을 만들려고 애쓰는 모습이 자주 눈에 띈다. 그렇게 하지 않으면 낙오될 것 같은 불안이 엿보인다.

이런 노력의 배후에는 시간을 잘못 경영하면 인생을 허비할 수 있다는 불안이 작용하는 것 같다. 그러나 무조건 시간을 아끼려고 노력한다고 인생을 허비하지 않는 게 아니다.

하나님 안에서 인생의 목적을 발견하며 그것을 이루어가는 과정에서, 그분을 순전히 의지할 때, 우리는 시간을 제대로 사용할 수 있고 인생을 낭비하지 않게 된다.

“세월을 아끼라”(엡 5:16)라는 성경구절은 많은 경우에 더 열심히 물리적 시간을 절약하며 살라는 뜻으로 이해되었다.

그러나 성경에서 세월을 아끼라고 할 때 사용된 단어는 카이로스로 하나님의 때를 말한다. 그 말씀은 곧 하나님의 기회를 놓치지 말고 잡으라는 뜻이다.

우리는 물리적인 시간을 아끼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지만 정작 중요한 하나님의 기회를 잡는 데는 소홀할 수 있다. 무의미하게 믿음 없이 반복하는 일들이 하나님의 관점에서는 시간을 낭비하는 것일 수 있다.

우리가 애써 추구하는 일들이 하나님 보시기에는 무의미한 반복일 수 있다. 실제로 우리가 오랫동안 열심히 작업한 것이 무의미하게 끝나버리는 경우도 허다하다. 나도 수개월 이상 열심히 수집한 자료가 나중에 무의미해진 적이 여러 번 있었다.

신앙생활이라고 믿고 행하는 일들이 하나님과 동행하는 과정에서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오히려 하나님의 기회를 놓치게 만드는 일이 될 수 있다.

예수님은 십자가 위에서 돌아가시면서 “다 이루었다”라고 말씀하셨다. 정작 사람의 눈으로 볼 때는 이루어진 게 없었다. 이스라엘에는 여전히 병자들이 넘쳐났고 믿지 않는 사람과 죄인투성이였다. 일에 초점을 맞춘다면 예수님은 너무나 많은 걸 하지 않고 돌아가셨다.

그럼에도 다 이루었다고 말씀하신 이유는 예수님이 하나님의 완벽한 스케줄과 타이밍 가운데 그분의 계획을 신뢰하셨기 때문이다.

예수님은 당신이 십자가를 짊어지는 걸 통해 하나님께서 이루실 인류 구원의 계획을 신뢰하면서 당신이 받아야 할 고통의 잔을 받으셨다.

그래서 그 믿음과 순종으로 하나님의 온전하신 계획이 다 이루어졌다고 고백하실 수 있었다. 예수님은 하나님의 때를 읽고, 그 기회를 잡으셨다.

기억하라.
신앙생활이라고 믿고 행하는 일들이 하나님과 동행하는 과정에서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오히려 하나님의 기회를 놓치게 만드는 일이 될 수 있다.

- [리커버 에디션] 내려놓음, 이용규


† 말씀
전도자가 이르되
헛되고 헛되며 헛되고 헛되니 모든 것이 헛되도다
- 전도서 1:2

일의 결국을 다 들었으니 하나님을 경외하고 그의 명령들을 지킬지어다
이것이 모든 사람의 본분이니라
- 전도서 12:13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 요한복음 15:5

† 기도
아무리 큰 일을 한다고 해도, 주님께 기도하며 주님의 마음과 뜻을 구하지 않는다면, 헛된 일임을 알게 하여 주시옵소서. 주님 제 모든 삶을 주께 드리니, 인도하시며 주님과 늘 함께 동행하게 하옵소서. 더욱 주를 사랑하는 굳센 믿음을 부어 주시옵소서.

† 적용과 결단
로렌스형제는 평생을 부엌에서 섬기며 살았습니다. 그러나 그는 계란프라이를 뒤집을 때도 하나님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했고, 늘 기도하며 예배하는 삶을 살았습니다. 그는 큰일을 하지 않은 것처럼 보이지만, 그는 우리에게 큰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하나님과 동행하며 하나님의 시간을 따랐기 때문입니다. 지금 나는, 나의 시간을 살고 있습니까? 주님과 함께 살고 있습니까?

 

오늘의 테마 더보기 >

다른 컨텐츠 더보기 >